김미경리부트워크숍 8주의 기록_1 : 혼돈과 위기 속에 불안해하기보다는 공부하기

#김미경리부트워크숍 8주의 기록_1

 

리부트(REEBOOT)란?

김미경 작가가 만든 책 제목.
지금은 리부트 시대라고 할 만큼 유튜브나 인스타에서 리부트 해시태그만 검색해봐도 그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

코로나로 변화된 새로운 세상에 대처하는 법, 김미경의 리부트
코로나로 인해 의욕을 상실했거나 방향을 잃은 분들이라면 꼭 읽어야 할 책, 김미경의 #리부트 지금까지 해왔던 일(편집광고디자인, 결제대행 서비스)이 비대면 온라인상으로 진행했던 일이라 이번 코로나 사태로 자택근무가 일상화...

 

 

리부트워크숍 강의를 신청한 이유?

코로나로 인해 달라지는 주변 변화가 유독 나에게는 혼돈과 위기고 두려움으로 느껴졌다. 그리고 김미경 작가님의 [김미경의 리부트]를 읽으며 얼른 이 변화 속에서 나의 길을 찾고 싶어졌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나오기 전까지의 이 골든타임을 멍 때리며 보내고 싶지 않았고, 이 어수선함이 자리 잡았을 때 나도 변화의 선두에 서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리부트 강의를 신청했다. 이번엔 낙오자가 되지 말아야지.

 

 

리부트워크숍 강의란?

코로나로 멈춰진 지금은 2020년이 아니라 2025년에 살고 있다고 봐야 한다고 한다. 수요 문제로 몇 년 후에나 세상으로 나올 준비를 하던 인공지능 관련 디지털 세계가 코로나로 인해 5년이나 앞당겨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것. 이런 상황에서 우왕좌왕하지 않고 디지털 전반에 대한 개요를 파악하고 일과 직업에 변화에 맞춰 새로운 설계를 할 수 있도록 8회에 걸친 커리큘럼으로 구성된 강의다.

 

 

강의 후 첫 과제는?

매주 한 번씩 진행되는 강의 후에는 과제가 주어지는 데 첫 과제는 자기만의 코어콘텐츠를 찾고 자기와 연결된 세상의 변화 단서를 신문에서 찾아보는 것이다. 코어컨텐츠란 본인이 잘 하는 것, 좋아하는 것을 찾는 것이다.

첫 과제를 받고 내가 잘하는 것은 무엇이며, 내가 좋아하는 것은 무엇일까?를 생각하면서 깊은 답답함에 빠졌다. 내가 남들보다 잘하는 것이 뭔지? 좋아하는 것은 뭔지? 생각해도 답을 찾을 수가 없다.

신문을 통해 본 세상은 내가 알고 있는 것보다 훨씬 더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되서 초조한데 나는 나의 코어콘텐츠를 찾을 수 있을까?

 

 

댓글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